한국의 쌀 해외원조 사업

국내 쌀 지원 현황

우리 쌀, 우리나라 사람들의 배고픔도 해결하고 있습니다.

우리의 주식인 쌀을 원조하는 것에 우려하는 시선도 있습니다. 기후변화와 자연재해로 언제든 쌀 농사가 위험에 처할 수 있다는
국민 정서가 있습니다. 또한, 아직도 결식아동이 적지 않고 과거의 쌀 부족 트라우마도 해외원조를 주저하게 합니다.

정부는 해외에만 원조하는 것이 아니라 국내 어려운 이웃에도 꾸준히 쌀을 지원하고 있습니다.

2017년 복지용 쌀 지원현황을 보면 차상위계층 54만 가구에 7만1000여 톤, 전국 6만5000여 개소의 경로당에 9천 톤을 지원했습니다. 이밖에도 기초생활 보장실적과 무료급식단체 지원도 있습니다.

  • 차상위 계층 54만 가구 7만1천여 톤
  • 6만 5천여 개소 경로당 9천 톤
  • 기초생활 보장실적
  • 무료급식단체 지원